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군, 2023년 부안군민대상 수상자 5명 최종 선정오는 5월 4일 제10회 부안마실축제 개막식서 시상

 

부안군은 지난 12일 부안군민대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효열ㆍ산업ㆍ공ㆍ문화ㆍ애향 등 5개 부문에 걸쳐 2023년 부안군민대상 수상자 5명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부안군민대상은 지역사회 발전에 앞장서 군민의 명예를 높이고 부안군 발전에 기여한 군민을 발굴해 그 공적이 큰 사람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부문별로는 효열부문 이순주(부안읍)씨, 산업부문 이영식(부안읍)씨, 공익부문 김종률(주산면)씨, 문화부문 홍석렬(동진면)씨, 애향부문 이정권(광주광역시)씨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효열부문 이순주씨는 연로한 101세 시부를 극진히 봉양함으로써 효를 실천하는 한편 노인복지시설 등에서 어르신 목욕봉사를 하고 마을에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에게 공경을 실천하는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산업부문 이영식씨는 지역내 활발한 기업활동을 통해 6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했으며 지역특산품을 활용한 제품을 개발해 지역 오디농가의 판로확보와 소득증대에 기여한 공이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공익부문 김종률씨는 다양한 사회활동을 통해 봉사 실천 및 노인들의 지위 향상과 노인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주산면지편찬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올해 주산면지 ‘물·땅·사람의 주산’을 발간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결정됐다.

문화부문 홍석렬씨는 제23회 전국 고수대회에서 대명고부 대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한 국악 인물로서 현재 부안군립농악단을 이끌며 국악의 후계자 양성과 계승을 위해 지난 2011년부터 현재까지 수년째 무료 지도강의를 한 공을 인정받아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다.

애향부문 이정권씨는 출향 부안군민으로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에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으며 고향사랑기부제 제1호 고액기부자 등록, 부안군 첫 출생가정에 축하기념품 전달 등 평소 고향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으로 고향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2023년 부안군민대상 시상식은 오는 5월 4일 제10회 부안마실축제 개막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메달이 주어진다.

김종령 기자  kjr111@naver.com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