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 ‘코로나19’ 대응 일제소독의 날, 소독 전문 공동방제단 긴급 소독

전북 고창군이 지난 11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일제소독의 날을 맞아 소독 전문 ‘공동방제단’의 울력으로 다중이용시설 긴급 방역에 나섰다.

 

공동방제단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가축질병 예방을 위한 전문 소독반이다. 최근 코로나19확산에 따라 고창지역 내 바이러스 유입차단을 위해 고창군보건소와 협업했다.

 

불특정다수가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도서관, 버스터미널, 전통시장, 대형마트, 대중목욕탕)과 집단시설(학교, 학원, 유치원, 병원), 주요도로를 중심으로 공동방제단 소독차를 3개조 편성해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예방활동을 펼쳤다.

 

또 다중이용시설 이용고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 즉시 관할 보건소에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하고 감염 예방을 위한 위생관리 방법을 홍보하였다.

 

고창군 관계자는 “사업장내 수시 소독과 손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 준수 적극 동참이 필요하다”며 “예방을 위해 다중이용시설 방문을 삼가 하고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보이면 보건소 및 콜센터(1339)에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