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읍 최규현·은미라 부부, 근농인재육성장학금 100만원 기탁

 

부안읍 최규현ㆍ은미라氏 부부는 18일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권익현 이사장을 방문해 장학사업에 써 달라며 100만원을 기탁했다.

최규현·은미라 부부는 근농인재육성재단에 지속적인 관심으로 2016년에도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을 위하여 기탁해 지금까지 두 번째 장학금을 기탁하는 등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최규현 氏는 “부안군에 사는 것이 가장 큰 행복이다”라하고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을 위하여 장학금 기탁을 하게 되었다며, 부안의 자녀들이 교육에 전념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길 군민의 한사람으로써 바란다”고 말했다.

권익현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이사장은 “지역의 이런 훌륭하신 분들이 계셔 부안의 미래가 밝다며 근농인재육성재단에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에 감사를 드린다”, 후원해 주신 마음을 깊이 새겨 학생들에게 힘이 되는 부안의 미래를 그려나가겠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