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 위도면 여객선터미널 신축국비 10억원 확보 지상 2층 규모

 

부안군 위도면 위도여객선터미널이 신축된다.

위도여객선터미널은 지난 1996년 준공 후 23년 동안 위도 관문으로서 그 역할을 다하고 있으나 도서해안지역의 특성에 따른 시설의 노후와 이용 불편 및 각종 민원이 발생돼 부안군은 지속적으로 여객선터미널 신축을 요구했다.

이에 위도국가어항의 관리청인 군산지방해양수산청은 국비 10억원을 확보해 여객선터미널을 신축하기로 결정했다.

신축규모는 연면적 453㎡, 지상 2층 규모로 대합실, 매표실, 화장실 및 이용객 편익시설 등으로 신축되며 올 상반기 실시설계와 연내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부안군 관계자는 “위도여객선터미널은 위도주민과 관광객을 포함해 연간 약 20만명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로 신축은 위도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만큼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드린다”며 “위도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의 의견수렴과 관련법 검토를 거쳐 실시설계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