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제15회 가력항 풍어제, 부안 가력선착장서 개최지역어업인 등 250여명 참석 어업인 안녕․풍어 기원

 

부안지역 어업인의 안녕과 풍어를 기원하는 제15회 가력항 풍어제가 지난 16일 부안군 변산면 가력선착장에서 열렸다.

올해 15회를 맞는 가력항 풍어제는 가력항어민협회가 주관하고 전북도, 부안군, 한국농어촌공사 등의 후원으로 개최됐다.

풍어제는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부안수협 관계자와 어업인단체, 지역어업인 등 약 250명이 참석한 가운데 풍물놀이를 시작으로 뱃고사, 오폭기 게양, 주민화합행사 등으로 성황리에 진행됐다.

가력항 풍어제는 매년 정월 대보름을 전후해 개최되고 있으며 해를 거듭할수록 지역을 대표하는 어업인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가력항어민협회 관계자는 “가력항 확장공사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두 손 들어 환영하고 가력선착장의 조속한 확장공사 추진과 국가어항 지정 등을 요청한다”며 “이번 풍어제를 통해 어업인의 안전조업과 만선 등 좋은 일만 가득한 한해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