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군의회 이한수의원 농가 고통 해결 위해“논콩 전량 수매 등 정부지원대책 촉구”건의

 제346회 부안군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이한수 의원은 부안 농가의 고통을 해결하기 위해“논콩 전량 수매 등 지원대책 촉구”를 건의했다.

 이한수 의원은 “정부의 국산콩 육성 정책과 쌀 적정 생산 대책에도 불구하고 본격적인 수확기에 접어들면서 재배면적의 확대에 따른 가격하락과 여름철 집중 호우로 인한 논콩의 품질 저하로 정부 수매는 물론 시장 출하가 어려운 실정에 처해있다”며 논콩 전량수매 등 정부의 지원 대책에 대한 필요성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이한수 의원은 부안군은 피해 지역으로써 △계약된 논 콩의 전량 수매 △농가 소득 보전 대책 등 실질적 정책 마련이 필요하다며 정부의 조속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번 제2차 정례회를 통해 이한수 의원은 정부 정책만 믿고 벼 대신 논콩을 심었다가 불가항력적인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피해 농가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전략작물직불제의 안정적 정착 등 실효성 있는 정책 및 대책을 통해 생산농가의 어려움을 하루빨리 해결해 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