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군, 추석 명절 청소 종합대책 추진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귀성객과 관광객, 군민들이 깨끗하고 쾌적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9월 18일부터 10월 6일까지 추석 명절 청소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부안군은 추석 연휴 전까지 주요 시가지 대청소를 실시하고, 생활쓰레기 불법투기 예방 홍보와 읍·면의 생활쓰레기를 수거, 처리할 계획이다.
  또한 부안군은 군민들의 불편해소를 위해 환경사업소에 생활쓰레기 종합상황실을 운영하여 생활쓰레기 민원에 대응할 계획이다.
  한편, 부안군은 추석 명절 연휴 6일의 기간중에 4일은 정상적으로 생활쓰레기를 수거하지만, 9월 29일(금)과 10월 1일(일)은 휴무로 생활쓰레기를 수거하지 않으므로 각 가정에 가지고 있다가 수거일에 맞추어 생활쓰레기를 배출하면 된다.
  김진우 환경사업소장은 “연휴기간 생활쓰레기 발생량을 줄이고 생활쓰레기 배출시간(밤 20시 ~ 익일 아침 6시)을 준수하여 깨끗하고 즐거운 추석 명절을 보내는데 적극 협조하여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현수 기자  orion54321@naver.com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