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포토뉴스
부안 변산마실길 1~2코스 샤스타데이지 활짝

 

 5월에는 부안 변산마실길 1코스(국립새만금간척박물관~송포항) , 2코스(송포항~성천항)에 샤스타데이지 꽃이 만개하여 아름다운 해안 절경과 함께 보기 드문 광경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부안 변산마실길의 샤스타데이지는 전국적으로 유명하다. 매년 이 시기 휴일에는 1코스와 2코스에 사진작가와 관광객들로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다. 특히 이번 개화 시즌에는 연휴가 많아 예년보다 더 많은 인파로 북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금년도 부안 변산마실길의 샤스타데이지 개화기간은 5월 13일부터 6월 6일까지로 상당 기간 지속되어 서두르지 않아도 꽃을 감상할 수 있다. 샤스타데이지의 주요 서식지는 변산 마실길 1코스와 2코스 시점부에 조성되어 있다. 시점 부근은 많은 인파로 혼잡할 수 있으나 시작점을 벗어나 마실길을 계속 걷다 보면 데이지 꽃이 마실길 곳곳에 피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아름다운 데이지 꽃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으니 이 기회에 마실길을 한번 걸어 보길 추천한다.

 샤스타데이지의 꽃말은‘만사를 인내한다. 순진. 평화’로 변산마실길에 어울리는 꽃이다. 변산마실길 해안 참호길 옆으로 펼쳐진 잔잔한 푸른 바다와 하얀 꽃을 보면 만사가 평온해진다. 

부안군 환경과 최형인 과장은“부안 변산마실길 제1코스 와 2코스 샤스타데이지의 아름다움은 서해낙조와 함께 유명하여 항상 많은 관광객이 찾아온다. 하지만 휴일에는 주차장이 협소하니 1코스는 인근 새만금 전시관과 박물관 주차장을, 2코스는 변산해수욕장 주차장을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특별히 당부하였다.

 

 

 

이현수 기자  orion54321@naver.com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