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용평리조트, 고창군에 3500억원 투자협약“사계절 휴양시설 짓는다”

 

28일 고창군에 따르면 이날 오후 고창군청 대회의실에서 고창종합테마파크 조성사업 투자협약식이 열렸다협약식에는 심덕섭 고창군수용평리조트 신달순 대표고창군의회 임정호 군의장더불어민주당 윤준병 국회의원양 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용평리조트는 2027년까지 3500억원 상당을 투자해 고창군 심원면 일대에 휴양형 복합리조트를 짓고레저시설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숙박시설은 최소 300실 이상의 중·대형급 규모로 예상되고 있다.

 

그간 고창군은 숙박시설 부족으로 관광객 유치와 대규모 행사 개최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용평리조트의 투자로 대규모 숙박시설이 마련되면 더 이상 스쳐 가는 고창이 아닌 머무는 관광지로의 대변신이 기대되고 있다.

 

군은 고창 종합테마파크 조성사업을 통해 600개 이상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되고관광인프라상권이 형성돼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극대화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새만금 국제공항 개항(2029년 예정), 노을대교 개통(2030년 예정등이 예정되며 향후 고창 서부권 관광의 판도를 바꾸는 핵심사업이 될 전망이다.

 

고창군은 해양수산건설관광문화 관련 부서 공무원으로 전담팀을 꾸려 사업추진이 원활히 진행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이번 투자 협약은 앞으로의 고창 경제와 관광을 견인할 매우 중요한 사업이다며 더욱 긴밀히 협력하고 소통하여 고창 종합테마파크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