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위도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 해결 응급환자 골든타임 확보’부안군, 위도 닥터헬기 이·착륙장 준공식 개최

부안군은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인 위도 닥터헬기 이․착륙장의 설치를 완료하고 2일 위도면 진리에 위치한 닥터헬기 이착륙장에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닥터헬기는 각종 의료장비를 갖추고 의사와 간호사 등 전문 의료진이 동반 탑승해 중증응급환자를 치료·이송하는 전용헬기로 ‘날아다니는 응급실’로 불리며 취약지역인 위도에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한 이송이 가능해져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위도 닥터헬기 이착륙장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인 2021년 취약지 닥터헬기 이․착륙장 건설지원 사업으로 지난 6월부터 총 2억 35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설치됐다.

 

군은 위도 닥터헬기 이착륙장 설치 이전에도 전북도와 합심해 지난 2020년에도 부안읍권 닥터헬기 이착륙장 설치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등 2년 연속 닥터헬기장 이착륙장 공모사업 선정이라는 쾌거를 달성해 부안군민의 건강만족도가 높아졌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위도 닥터헬기 이·착륙장 설치로 응급환자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이송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응급의료시스템 구축 확대로 군민들이 건강하고 여유로운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스크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