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
정읍시의회 제265회 제1차 정례회 마무리

정읍시의회(의장 조상중)은 6월 24일 제265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11일간의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였다.

 

6월 23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시정전반에 걸쳐 심도 있는 시정질문이 펼쳐졌는데,

이도형의원 ▶보행환경과 관련 있는 보도블럭과 벤치 설치관련 ▶주차장 조성계획과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 ▶회전교차로 조형물 설치, 중앙로와 상동로 예술 특화거리 조성 ▶보건복지 종사자 사기진작 방안에 대해 집중 질문을 쏟아냈다.

 

정상섭의원 ▶제설대응 비상기반시설, 물품, 대응체계 대책마련 ▶교통시설의 개선으로 시민의 안전,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정읍천 편의시설 보강, 아열대성 기후에 대비하는 명품 도시숲 조성, 상수원보호 등 하천오염 대책 마련 등에 대해 질문하였고,

 

정상철의원 ▶정읍천의 생태교란식물 예산집행과 향기식물 식재 현황 및 하천 관리 실태 현황 ▶시내버스 벽지노선 운영 및 유류세 연동보조금 현황, 시내버스 시간표 제작 현황, 승강장 설치와 보수 현황 등 시내버스 운영에 관하여 질문했으며,

 

이남희의원 ▶코로나19 대응 관련 백신 접종과 접종자에 대한 인센티브 방안 ▶용산호 주변 관광 활성화 사업, 내장산 문화광장 주변 유원시설 확충 등 민선 7기 핵심사업과 도시경관 관련 ▶정읍시 청소년수련관과 청소년 성문화센터에 대해 질문하였다.

또한 6월 24일 제3차 본회의에서 황혜숙의원은 5분 자유발언 『음식물 쓰레기를 소분처리 방식으로 전환해야』를 통해 음식물 쓰레기통의 유해충 서식 ․ 산란 ․ 세균 번식 방지 및 악취를 방지하기 위해 수거 시 내부청소와 소독을 의무화 할 것과 음식물쓰레기 처리방식에도 친환경 시스템을 도입할 것을 역설하였고,

이익규의원은 5분자유발언 『정읍시 관내 지렁이 분변토 생산시설에 대한 폐기물 불법매립 의혹조사 및 체계적인 관리·방지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를 통해 최근 논란이 된 지렁이 분변토 농장폐기물 불법 매립과 관련하여 정읍시의 철저한 조사와 더불어 향후 폐기물 및 악취 민원에 대한

적극적인 조치와 체계적인 조직관리 해줄 것을 제안했다.

 

또한 안건심사결과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정상섭) 소관『정읍시 정읍사예술회관 사용료징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7건은 원안가결, 『정읍시 연지아트홀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2건은 수정가결 되었고, 경제산업위원회(위원장 정상철) 소관 『정읍시 농특산물 공동상표 관리 조례 폐지조례안』등 6건은 원안가결 되었고, 『정읍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특화거리 지정 및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2건은 수정가결 되었다.

 

이어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황혜숙) 소관 『2020 회계연도 결산 승인의 건』과 『2020 회계연도 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을 원안가결 하고 제265회 정읍시의회 제1차 정례회를 마쳤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