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 체계적인 공공건설공사 본격 추진고창 국공립어린이집, 장애인 주간보호·직업재활시설 등 7개(152억원) 건립 사업 추진

전북 고창군이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문화와 사회복지, 농업발전에 필요한 공공건설공사를 잇따라 추진하고 있다.

 

어린이와 어르신, 장애인은 물론 주민 모두에게 필요한 문화시설과 장애인 주간보호‧직업재활시설, 무장고라 자연장지 조성사업 등의 건설공사를 본격화 하면서 주민중심형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24일 고창군에 따르면 현재 건립 중인 사업은 고창 국공립어린이집, 장애인 주간보호‧직업재활시설, 무장고라 자연장지 조성, 경관작물 다목적 체험관, 질마재 시인마을 관광조성사업 등 모두 7개(152억원)다.

 

이외에도 고창 복합문화도서관(가칭) 건립(128억원), 남부권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25억원) 등 설계단계에서부터 주민 및 이용자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내실 있게 추진 중이다.

 

문화와 사회복지, 농업 등 분야별로 주민에게 필요한 건축물들이 시설직렬(토목, 건축) 미배치 부서와 현안사업TF팀간 협업으로 탄력 있게 추진되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및 사회복지를 위해 필요한 사업들은 반드시 추진돼야 한다는 신념으로 확보한 예산을 반영, 성공적인 사업추진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추진하는 사업들이 하나하나 완성돼 가면 고창군은 남녀노소, 고창군민 모두가 행복한 지역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