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군, 2019년 하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전북 군부 1위우수기관 선정 특별조정교부금 1억원 재정인센티브 확보

부안군이 전북도가 실시한 2019년 하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 군부 1위로 우수기관에 선정돼 특별조정교부금 1억원을 재정인센티브로 확보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평가에서는 일반 및 기타특별회계 세출 전체 통계목과 2019년 4분기 소비·투자예산을 대상으로 지방재정 신속집행 실적 및 소비·투자예산 신속집행 실적을 각각 50%씩 반영해 우수기관을 선정했다.

 

군은 지방재정 신속집행 대상액 7,380억원 중 5,880억원을 집행해 79.67%의 집행률을 보였으며 소비·투자예산 신속집행에 있어서도 예산현액 3,943억원 중 2,852억원을 집행해 집행률 72.34%로 전북지역 군부에서 상위권을 기록했다.

 

특히 군은 지방재정 신속집행 실적과 소비·투자예산 신속집행 실적을 합산한 결과 76%의 집행률을 기록해 전북지역 군부 1위로 우수단체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군은 지난해 초부터 부군수 주재로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와 함께 연초부터 체계적인 사업관리와 현안사업 집중 추진 등 집행률 제고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이와 같은 성과를 거뒀다.

 

앞서 군은 2018년 1분기와 2018년 상반기, 2017년 1분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도 전북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재정인센티브를 받은 바 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군 행정력의 신속성 및 효율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올해도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위해 지방재정 신속집행에 최선을 다해 효율적인 재정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