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 여성친화 공간 ‘혜윰터 1호점’ <톡톡울림방> 현판식

고창군에 모두나 편히 찾아와 양성평등의 이야기를 나누고, 쉬어 갈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다.

 

고창군이 27일 오후 고창군여성회관에서 여성친화 공간 ‘혜윰터 1호점’ 현판식을 열었다. 현판식에는 유기상 고창군수와 조규철 고창군의회 의장, 고창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과 고창군 여성단체협의회, 여성회관 동아리회원, 일반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혜윰’은 ‘생각’의 순 우리말로, ‘혜윰터 1호점, 톡톡울림방’은 열린 마음으로 양성평등과 성인지감수성 등을 서로 이야기하고 나누는 공간이다.

 

5평 정도의 ‘톡톡울림방’에는 양성평등과 여성 관련 도서 40권이 비치됐고, 의견을 서로 공유·토론하며 차를 마실 수 있는 공간으로 아늑하게 꾸며졌다.

 

행사에 참석한 군민참여단은 “혜윰터 1호점 톡톡울림방의 물리적 공간은 작지만, 양성평등과 고창군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편하게 와서 서로의 생각을 무한히 넓힐 수 있는 소통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소감을 말했다.

 

한편, 고창군은 전라북도 군 단위에서는 최초로 지난 16일 여성가족부로부터 2019여성친화도시로 지정받았다. 다음달 20일에는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협약식도 체결할 예정이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