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전북 서남권(고창·정읍·부안) 배구인들의 큰 잔치 고창서 열려배구를 시작으로 인접시군간 생활체육 교류 활성화 기대

 

 

전라북도 서남권(고창·부안·정읍) 배구 동호인들의 큰잔치인 ‘제1회 서남권 동호인 배구대회’가 6~7일 고창군립체육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 처음열린 배구대회는 모두 21개 팀 선수와 응원단 300여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과 응원단은 서브, 토스, 스파이크로 이어지는 단계마다 환호하며 열광했다.

정준영 고창군배구협회장은 “배구는 남녀노소 누구나 실내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종목으로, 유대관계를 높여주고 팀워크를 기를 수 있는 훌륭한 스포츠”라며 “이번 대회에 참가한 동호인 모두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뜻깊은 대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이번 동호인 배구대회를 통해 인접한 자치단체간 상호 공동 이익을 추구하는 차원에서 생활체육 민간교류가 더욱 지속되고 활성화 되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대회결과 남자부는 1위 정읍 위너스, 2위 고창 고공A, 공동 3위 고창 고창클럽, 부안 다이렉트팀이 차지했다. 여자부는 1위 정읍 위너스, 2위 고창 베스트, 공동 3위 고창 모양성클럽, 정읍 신태인클럽이 차지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