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권익현 부안군수 “부서간 벽 허물고 원팀정신 목표 이루자”주요간부회의서 강조, 민선 7기 1주년 맞아 부서간 협업 강화 주문

 

권익현 부안군수가 부서간 벽을 허물고 원팀정신으로 목표를 이루자고 강조했다.

권익현 군수는 24일 열린 주요간부회의에서 “어느덧 민선 7기도 1년을 맞고 있다. 1년 동안 많은 성과도 아쉬움도 있었다”며 “많은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것은 함께 해주신 공직자 여러분 덕분으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권익현 군수는 “최근 전 국민을 뜨겁게 열광하게 했던 U-20 월드컵에서 우리나라 대표팀이 준우승을 차지했다”며 “이는 감독과 코치, 선수들이 마치 한 몸처럼 유기적으로 움직이는 ‘원팀정신’이 있어 가능했던 일”이라고 밝혔다.

권익현 군수는 “민선 7기 1주년을 맞아 부안군 공직자 역시 원팀정신으로 우리의 목표를 달성해야 한다”며 “부서간 벽을 허물고 협업을 통해 한 몸처럼 유기적으로 협력해 우리의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권익현 군수는 “한양대와 협약을 체결해 추진하는 영어캠프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며 “여름휴가철을 맞아 주요 관광지 등에 대한 현장행정을 강화해 부안을 찾는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언급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