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매력 넘치는 고창양파, 판매 촉진 팔 걷었다고창군, 공무원 직접 참여해 30여톤 양파 구매 및 26일 양파데이 행사 계획

 

 

 

고창군이 최근 가격하락이 예상되는 양파 수급조절을 위해 소비촉진 운동을 본격 전개한다.

18일 고창군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중‧만생종 양파가 과잉 생산되면서 농가의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지역 전체가 참여한 대대적인 소비촉진 운동을 진행한다.

우선, 군은 공무원이 직접 참여해 30여 톤의 양파를 구매하기로 했다. 또 교육지원청, 경찰서, 농협 등 유관기관 및 산하 단체 등과 함께 양파 소비 및 판매를 촉진하고 가격 안정에 힘을 쏟기로 했다.

특히 고창군은 오는 26일을 ‘양파데이’로 정하고 공무원, 공공기관, 기관단체와 함께 고창군 농산물유통센터 집하장에서 대대적인 양파 팔아 주기 운동을 펼칠 계획이다.

고창양파는 품질이 좋은 종자를 사용하고 서해안의 해풍을 맞고 자라 병충해에 강하며 맛이 매우면서도 단맛이 나고 육질이 단단해 저장성이 좋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기업체, 학교 등 단체급식으로 납품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하는 등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며 “저장성 등이 양호한 고창양파 우수성을 지속적으로 홍보해 판매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