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
부안군의회, 새만금 비산먼지 대책 관련 송옥주 국회의원 간담회

새만금사업장에서 발생하는 비산먼지가 인근 계화면과 하서면 주민들의 생활에 심각한 불편을 주고 있는 가운데 부안군의회가 문제의 심각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대책마련에 앞장섰다.

부안군의회(의장 이한수)는 지난 5월 27일 국회의사당에서 새만금사업장 비산먼지와 관련하여 계화면과 하서면 비산먼지대책위원 주민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0대 국회 미세먼지대책특별위원인 송옥주 국회의원과 간담회를 갖고 관계부처와 대책을 논의했다.

부안군의회 이한수 의장은 이 간담회에서 수시로 부는 강풍으로 인한 갯벌 비산먼지로 인해 주민들의 피해를 동영상과 관련사진을 준비하여 송옥주 의원과 관련 부처에 생생하게 전달하고 신속한 비산먼지 방지대책을 촉구했으며,

새만금개발청과 전북지방환경청에서 발주한 공사장을 오가는 공사차량으로 인한 오디농가의 피해와 주민불편에 대한 대책으로 공사차량이 마을 앞 도로가 아닌 새로 조성된 방수제 도로를 이용하도록 조치할 것을 강력하게 건의했다.

송옥주 미세먼지대책특별위원은 새만금개발로 인한 부안군 주민들의 피해를 깊이 공감하고 관련부처와 협의하여 실효성 있는 미세먼지 방지대책을 마련할 것을 약속했다.

부안군의회는 이날 간담회에서 새만금 미세먼지 대책으로 제19대 대통령 공약사업인 새만금 홍보관에서 동진대교를 잇는 30km구간에 미세먼지를 저감할 수 있도록 부안 ECO-Forest 벨트를 새만금 기본계획에 포함하여 국가사업으로 추진할 것을 건의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