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
정읍시·(사)동학농민혁명계승사업회 30일, 기해농민봉기 학술대회 가져

 

정읍시와 (사)동학농민혁명계승사업회(이사장 김영진)는 5월 3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기해농민봉기에 대한 재조명’ 학술대회를 가졌다.

학술대회에서는 제2의 동학농민혁명으로 평가되는 기해농민봉기 2주갑(120주년)을 맞아 학술적 이론을 통해 그 의의와 위상에 대해 정립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술대회 1부에서 조광환 동학역사문화연구소장은 ‘무술·기해농민봉기의 전개 과정과 역사적 의의’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이진우 동학역사문화연구소 운영위원의 ‘기해농민봉기 주요 인물 분석’, 이영호 인하대 교수의 ‘동학농민운동의 계승과 영학당 운동’, 김영진 동학농민혁명계승사업회 이사장의 ‘기해농민봉기 선양사업의 방법과 방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2부에서는 종합 토론을 통해 기해농민봉기의 역사적 의의를 재조명했다. 동학농민혁명이 한국 근현대사의 중심에 있으며 대한민국의 출발점임을 다시금 확인하는 시간이었다. 특히 정읍에서 발생한 기해농민봉기의 이념과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선양사업의 방향에 대해서도 밀도 있게 토론했다.

유진섭 시장은 “기해농민봉기가 동학농민혁명의 사상과 이념, 정신을 오늘날까지 잇는 징검다리 역할을 한 사건으로 재평가받기를 기대한다”며 “학술대회가 기해농민봉기 선양사업 추진의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