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
정읍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위한 ‘노란 신호등’ 설치

 

정읍시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차량 통행이 많은 서초등학교 후문 어린이보호구역에 노란 신호등을 설치했다.

시에 따르면 이곳은 영무예다음 아파트 입주로 인해 차량 통행이 증가, 교통사고의 위험이 높은 지역이다. 또 등굣길 어린이들이 무단횡단하는 경우가 많아 교통사고 위험에 빈번하게 노출되어 있었다.

노란 신호등은 기존 검정색 신호등보다 운전자들의 시인성을 확보해 속도 감속을 유도하고 집중도를 높여 사고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이에 시는 노란 신호등의 설치가 어린이 교통안전 확보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호 운영은 경찰서, 서초등학교와 협의해 5월 중 시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신호등 설치공사 기간 동안 불편함을 참아주신 시민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노란 신호등이 운전자로 하여금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인식하게 해 보행자의 횡단보도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 또한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 안전을 위해 지역 내 초등학교 앞에 노란 신호등 설치를 지속적으로 늘려가겠다”고 밝혔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