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
제15회 자생화 전시회·제8회 자생차 페스티벌이달 30일부터 내달 3일까지, 정읍천 일원

 

 

제15회 자생화 전시회와 제8회 자생차 페스티벌이 오는 30일부터 내달 3일까지 벚꽃이 만발한 정읍천변에서 열린다.

개관식은 벚꽃이 핀 정읍천변에서 오는 30일 오후 2시에 있을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호랑나비와 노랑나비, 흰나비 등의 방사가 이뤄지는 장관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자생화 전시회에서는 다양한 자생화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늘 우리 곁에 있었지만 이제는 흔하게 볼 수 없게 되어버린 꽃들을 보다 친숙하고 색다르게 만나볼 수 있는 기회다.

전시회에는 비비추와 노루귀, 앉은부채 등 500여점이 전시된다. 특히 멸종위기의 야생화들인 파초일엽과 복주머니란, 광릉요강꽃 등 20종의 희귀 자생화 특별전시도 준비돼있다.

자생차 페스티벌은 황토현다원과 현암다원, 태산명차녹차 등 9개 업체가 참가한다. 이들 업체는 황차화 여주, 구절초, 알로에차 등 지역에서 생산되는 고급 차류를 선보인다. 이와 함께 시음을 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돼 있다.

이 외에도 트릭아트(Trick-Art)를 이용한 포토존과 행사장에 조화되는 D/P도 설치돼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자생화 전시회와 페스티벌을 벚꽃축제와 연계해 지역 자생화와 자생차를 전국에 홍보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