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 해양수산분야 ‘2020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사업신청’고창 내년 균특회계 6개 사업 23억원 신청.. “해양수산분야 활성화 추진”

 

 

 

고창군이 내년(2020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사업으로 모두 6개 사업에 23억원(총사업비 103억원 상당)을 신청했다.

주요 신청사업으로는 천일염 복합산업화 사업, 수산물(바지락 등) 산지가공시설 사업, 해양쓰레기 정화사업, 갯벌 식물원 조성사업 등이다.

고창은 바지락 전국 생산량의 40%를 차지하고 있어 전국 최고의 산지다. 여기에 자숙(가열) 바지락 산지가공시설이 들어설 경우 간편함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위생적인 제품생산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 갯벌 식물원 조성사업은 우수한 고창 갯벌에 다양한 염생 식물단지를 조성하여 사계절 자연체험학습장 및 생태관광 기반시설로 활용이 기대되며 2020년까지 사업완료 할 예정이다.

특히, 천일염 복합산업화 사업은 총사업비 40억6000만원으로 해리‧심원면 일대에 천일염 열처리 가공시설과 스마트 염전 구축이 핵심이다.

군은 지역의 수산물‧해양문화‧체험휴양‧어촌지역자원과 결합한 6차 산업화를 통해 천일염 가격의 전국적 하락현상으로 위기에 빠진 고창 천일염의 재도약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발굴을 통해 유구한 역사를 갖고 있는 고창의 농생명문화를 첨단 해양산업과 연계해 살려나가겠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