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주)웰런B&F·생산농가, 식품산업 업무제휴 협약웰런B&F, 고창 가지 시작으로 향후 지역농산물 계약재배

 

 

고창군이 지역 식품제조 업체인 웰런B&F와 업무협약을 맺고, 농생명 식품 수도 도약을 본격화 했다.

 

27일 고창군에 따르면 이날 오후 군청2층 상황실에서 유기상 고창군수, ㈜웰런바이오 대표와 지역 가지농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식품산업 업무 제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고창산 농산물 원료를 원활히 공급해 지역기업 활성화 뿐만 아니라 농업인의 안정적인 소득증대를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선 “고창군청과 ㈜웰런비앤에프, 생산농가는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고창 농특산물 계약수매와 가공식품 개발로 농업인 소득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생·협력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웰런비앤에프(대표 윤호식)는 올해 상반기 복분자 농공단지에 공장을 등록한 식품 전문 회사로 과일, 과채류, 한방원료의 고농축 액상 및 분말제품 등 다양한 품목을 생산해 오고 있다. 특히 내년부터 고창산 명품 가지를 대량 수매할 예정으로 지역농가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유기상 고창군수는 “고창군은 농업생명 식품산업을 최우선으로 육성해 대한민국 건강 밥상을 책임질 수 있는 식품산업의 메카로 만들고 있다”며 “이번 업무 협약이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의 우수농산물 생산과 판매에 모범사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