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 강릉 펜션 인명사고에 따른 ‘가스안전점검’ 긴급회의“관내 숙박시설 대상, 소방·전기·가스 일제 안전점검 진행할 것”

 

 

고창군(군수 유기상)이 21일 오후 군청 4층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정토진 부군수 주재로 강릉 펜션 가스누출 인명사고로 인한 군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가스안전 긴급 점검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선 주택·관광·재난 등 군청 10개 관련 부서와 가스안전공사 등 4개 유관기관실무자들이 참석해 고창관내 모든 숙박시설에 대해 ‘긴급가스안전 일제조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주요점검 사항으로는 농어촌민박·펜션 등 숙박시설 내 화재안전 관리를 위한 소방시설, 피난 및 방화시설 관리 상태, 소화기 비치 여부 등이다.

또 안전사고 관리 예방을 위한 건물 구조체의 균열, 전기시설 누전 차단기 정상 작동 여부, 가스 누출시설 설치 등도 중점적으로 살펴볼 예정이다. 특히 시설 내 난방 보일러 사용 실태에 대해 배기 및 환기통 정상 작동 여부를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고창군민은 물론,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해 안전점검을 진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