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
고창군, 역대 군수 초청 정책 간담회군정 방향 논의· 제안 등 고창 발전 위한 소통의 시간

 

고창군이 2일 군청 회의실에서 ‘역대 고창군수 초청 정책 간담회’를 갖고 지역 발전을 위한 조언을 듣고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는 고창군 발전을 위해 헌신해 온 유수택(제30대), 이윤갑(제33대), 주우철(34대), 최충일(제37대), 이강수(민선 3·4·5기) 전 군수와 민선7기 유기상 고창군수를 비롯한 군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고창군 홍보동영상 시청과 민선7기 군정 주요 현안보고를 통해 그동안 고창군의 변화된 모습과 발전상을 확인하고 앞으로 고창군이 나아가야 할 방향 등 군정 발전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고창군 발전에 누구보다 헌신하시고, 오늘날 고창군의 번영을 이루어 주신 역대 군수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역대 군수님들께서 일궈 놓은 발전의 토대 위에 민선7기 고창군은 ‘농생명 문화 살려 다시 치솟는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을 군정방침으로 삼고 군민과 함께 ‘자랑스런 고창만들기’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정책 간담회를 통해 천하제일강산 고창군이 더 큰 발전을 이루기 위한 고견과 조언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역대 군수들은 “여러 공무원, 주민들과 함께 지역발전을 위해 땀 흘리던 시절이 아직도 생생하게 떠오른다. 눈부시게 발전한 고창군의 모습이 정말 보기 좋고 보람이 느껴진다”며 “무궁무진한 자원을 가진 고창군이 과거의 잘한 점들을 더 진화시키면서 군민과 함께 지속적인 발전을 이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불가능을 가능으로 만들며 눈부신 성과를 만들어온 고창군이 앞으로도 군민들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지난 성과보다 더 크고 위대한 발전을 이뤄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하고 “군민을 위해, 그리고 고창군발전을 위해서 옳은 일이라고 생각되는 것은 과감하게 추진해 나가기를 바라며 군정발전에 앞으로도 적극 협조하겠다”고 뜻을 모았다.

유기상 군수는 “고창군이 ‘다시 치솟는 한반도 첫 수도’로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기틀을 마련해 주신 역대 군수님들의 뜻을 잘 계승하고 귀한 고견을 군정에 접목하여 고창군 발전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경원 기자  jbk111@hanmail.net

<저작권자 © 아리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